기사 메일전송
  • 기사등록 2024-07-09 13:22:27
  • 수정 2024-07-09 13:23:24
기사수정



남해군 보건소는 7월부터 출산가정에 ‘쉿! 아기가 자고 있어요’란 문구가 담긴 초인종 매너 스티커를 제작∙배부하고 있다고 밝혔다.

남해군 보건소는 ‘잠을 자는 아이가 초인종소리에 깨지 않게 스티커를 달았으면 좋겠다’는 국민신문고에 접수된 아이디어를 채택해 초인종 매너스티커를 제작하여 배부하게 되었다.

이 초인종 매너 스티커는 방문객들이 초인종을 누르는 대신 매너노크를 할 수 있도록 안내하여 신생아의 숙면과 부모의 휴식 시간을 보장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.

초인종 매너 자석스티커는 손바닥만한 크기의 네모 모양으로 방수 코팅이 되어 있어 현관문이나 초인종에 부착할 수 있도록 제작되었으며, 자석이 붙지 않는 상황을 대비하여 스티커형도 같이 제작하였다.

건강증진과 방은빈 주무관은 “저출산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사회 인프라 구축 못지않게 군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세심한 서비스가 중요하다고 생각했다”며 “출산 가정을 배려하는 문화 확산을 통해 저출산 위기를 함께 인식하고 극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.”고 밝혔다.

기타 자세한 사항은 건강증진과 건강생활팀(055-860-8717)로 문의하면 된다.


한국뉴스플러스이창우 기자 b1222mgb@naver.com


0
기사수정

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.

http://knewsplus.com/news/view.php?idx=13156
기자프로필
나도 한마디
※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,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. 0/1000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