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 메일전송
  • 기사등록 2024-07-04 07:33:40
  • 수정 2024-07-04 07:35:10
기사수정


김해시는 상동면 묵방리 공유림 일원 공립 김해 상동 숲속야영장 조성이 본격화된다고 밝혔다.



시는 7월 중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8월 중순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한다. 공립 상동 숲속야영장 조성 사업은 총 사업비 28억원을 들여 1.5ha 산림 면적에 내년 10월까지 오토캠핑장 35면과 방문자안내소, 지원시설(화장실, 샤워장, 개수대) 등 부대시설과 함께 유아숲체험원, 숲속쉼터, 잔디광장, 탐방로 등 다양한 체험, 휴게시설을 갖춘다.


이곳은 시의 양묘장 부지로 다양한 수종의 나무가 식재되어 있어 짙은 녹음과 그늘을 제공하며 캠핑 사이트 간 간격이 6m 이상으로 프라이버시 보장과 함께 쾌적한 캠핑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.


유아숲과 넓은 잔디광장에서는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으며 다양한 야외공연도 가능해 가족 단위 캠핑족에게 인기를 끌 전망이다.


숲속야영장은 숙박·체류형 산림복지시설로 국내 연간 500만명을 넘어선 캠핑이용자를 통한 소비 증진과 관광 활성화로 이어져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.


황희철 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“공립 김해 상동 숲속야영장은 도심과 가까워 접근성이 뛰어난 곳으로 방문객들이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을 벗 삼아 충분한 휴식과 힐링을 하며 재충전할 수 있는 명소로 만들겠다”고 말했다.


한국뉴스플러스김종호 기자 b1222mgb@naver.com


0
기사수정

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.

http://knewsplus.com/news/view.php?idx=13127
기자프로필
나도 한마디
※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,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. 0/1000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